2018년 상반기 「고향사랑 군정자문단」 회의개최

기사입력 2018.03.13 17:06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1.2018년 상반기 「고향사랑 군정자문단」 회의개최-1.jpg

영광군은 지난 9일(금) 군청 2층 소회의실에서 김준성 영광군수, 문덕형 단장 및 자문위원, 실과소장 등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상반기 정기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는 영광군의 미래비전을 제시할 「2025 영광군 발전 종합 계획」관한 용역 수립 전 자문단의 의견을 듣고 토론하는 시간으로 진행됐다.

1.2018년 상반기 「고향사랑 군정자문단」 회의개최-2.jpg

회의 주제인 「2025 영광군 발전 종합 계획」에 대한 자문활동은 기획예산실장으로부터 브리핑을 듣고 자문단장 주재로 진행되었으며, 위원들은 영광군의 미래를 이끌어 갈 중장기 계획 수립에 있어 4차 산업 혁명시대에 걸맞고, 지역의 중점 현안을 해결할 수 있도록 하여야 하며 계획의 객관성과 전문성을 확보하기 위해 다양한 시각을 가진 업체를 선정하는 등 선택과 집중을 통해 영광만의 특색 있는 계획이 되어야 한다고 조언했다.

1.2018년 상반기 「고향사랑 군정자문단」 회의개최-3.jpg

또 본회의 진행 전 서울지역에 거주하는 영광군 향우 모임인 “영주회”로부터 고향 발전과 후임 양성을 위해 관내 고등학생 4명에게 장학금 200만원을 전달하는 시간을 가져 고향사랑을 몸소 실천했다.

군정자문단은 지역 인적자원의 네트워크 구성과 활용으로 현안사업의 해결과 정책·환경 변화에 능동적인 대처와 지속적이고 효과적인 자문을 받기 위해 2014년 10월 공식 출범했으며, 영광을 사랑하는 교수, 전·현직 공직자, 법조·금융인 등 각계각층의 전문가 26명으로 구성되어 있다.

1.2018년 상반기 「고향사랑 군정자문단」 회의개최-4.jpg

영광군 관계자는 자문위원과의 회의에서 “지역의 발전을 이끌어 내는 일이 쉬운 일은 아니나, 모두가 혜안을 갖고 힘을 모으면 반드시 이뤄낼 것으로 믿는다”라며, “고향에 대한 뜨거운 열정과 해박한 지식 및 풍부한 경험을 바탕으로 지역 현안사업 해결을 위한 많은 힘과 지혜를 모아 주기를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어바웃영광 기자 ygabout@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어바웃영광 & aboutyg.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