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통문화를 재현한 난장트기로 “2018 영광법성포 단오제” 시작을 알리다

기사입력 2018.05.03 17:44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1360900567732.jpg

국가중요무형문화재 제123호로 지정된 영광법성포 단오제의 서막을 알리는 난장트기 공개행사가 오는 5월 18일 법성포 뉴타운에서 개최된다.

난장트기는 법성포 단오제의 시작을 알리는 행사로서 예전 단오제 후원 조직의 하나인 백목전계라는 보부상 조직을 상징하는 의미인 짚신과 패랭이, 오색 천을 걸어 두었는데 지금은 지역사회단체의 깃발을 설치하고 지역민의 화합과 성공적인 단오제 개최를 기원한다.

오는 6월 15일부터 6월 18일까지 4일간 법성포 뉴타운 행사장에서“새로운 천년의 시작”이라는 주제로 개최되는 2018 영광법성포 단오제는 국가무형문화재 예능종목으로 지정된 용왕제, 선유놀이, 국악경연대회 등을 비롯하여 씨름대회, 창포머리감기 등 각종 민속놀이 등이 펼쳐질 예정이다.

특히 올해 단오제는 관광객들이 함께 참여할 수 있는 단오제 퍼레이드, 용 줄다리기, 단심줄 놀이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과 법성포단오제 주제관도 운영할 예정이다.

 

[어바웃영광 기자 ygabout@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어바웃영광 & aboutyg.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