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광군 “여름휴가, 힐링의 도시 영광으로 오세요.”

기사입력 2018.07.13 17:55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1. 보도자료 물무산행복숲(물놀이장).jpg

영광군은 일상을 벗어나 색다른 체험거리와 맛과 멋이 가득한 영광을 여름휴가 여행지로 추천한다.

영광 백수해안도로는 2018 문화체육관광부 열린 관광지로 선정된 서해안의 대표적인 드라이브 코스로 연인, 가족들이 많이 찾고 있고 경치가 아름다운 카페와 펜션 등이 있으며, 국내 유일의 노을전시관은 세계의 노을과 다양한 사진과 영상을 갖춰 둘러보는 재미가 있다. 석양이 물드는 시간에 맞춰 노을을 배경으로 어디서 사진을 찍어도 작품이 된다.

1. 보도자료 백수해안도로의 노을.jpg

영광의 명품 4대 종교 성지의 역사 문화유적지에서는 더위에 지친 몸과 마음을 달래주는 힐링과 여유를 즐길 수 있다. 천년고찰 불갑사는 산속에 있는 사찰로 입구부터 불갑사까지 짙은 녹음으로 우거져 사색을 즐기기에 더없이 좋은 장소이다. 주변의 불갑저수지 수변공원, 메타세쿼이아 길은 햇살 아래 사색에 젖어 산책할 만 한 장소로 꼽힌다. 또한 기독교의 경우 6.25 당시 순교자 77명이 숨진 영광 염산교회와 65명의 순교자를 기리는 야월교회가, 원불교는 소태산 대종사의 탄생지인 원불교 영산성지, 인도 스님 마라난타가 도착해 백제불교를 최초로 전래한 백제불교최초도래지, 조선시대 신유박해 당시 순교한 신자를 추모하는 천주교순교기념관이 있어 4대종교 성지를 둘러보며 자신을 되돌아보는 힐링의 시간을 가져보는 것도 좋다.

1. 보도자료 불갑 메타세쿼이아길.jpg

지난 7월 13일에 개장한 영광 가마미해수욕장은 수심 1~2m로 물이 깨끗하고 수온이 높아 해수욕하기에 적합하고, 저녁에는 칠산바다에 올망졸망 떠있는 섬들을 배경으로 아름다운 낙조를 감상할 수 있다.

또한 물놀이를 할 수 있는 미끄럼틀, 수영장, 쉼터 등이 완비된 가마미 아쿠아월드가 있으며, 카라반과 캠핑장이 설치되어 있어 가족단위 관광객이 찾기에도 안성맞춤이다.

1.보도자료 가마미해수욕장(물놀이장).JPG

영광 물무산행복숲은 산림복지숲으로 피톤치드가 많고 계단과 경사가 없는 순환형 숲길이다. 질퍽질퍽 맨발 황톳길, 유아숲 체험원, 물놀이장, 편백명상원, 가족명상원, 하늘공원 등을 둘레길 곳곳에 배치하여 이용객들이 쉬어갈 수 있어 더운 여름에도 시원하게 즐길 수 있다.

군관계자는 “영광에서의 여름여행을 더욱 재미있고 알차게 보낼 수 있도록 ‘영광 스탬프투어’서비스를 운영하고 있으므로 여행도 즐기고 영광군의 특산품 선물도 받아가는 기쁨을 누려보길 바란다”고 전했다.

[어바웃영광 기자 ygabout@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어바웃영광 & aboutyg.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