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요예측에 실패한 영광군 실내수영장 > 뉴스 | 어바웃영광 지역포털

기사상세페이지

수요예측에 실패한 영광군 실내수영장

기사입력 2018.10.05 13:52

SNS 공유하기

tw tw ka tw fa url
수영 수요는 많고, 레인은 짧고, 강사도 안전관리요원도 부족

33.PNG

7.PNG

영광실내수영장은 영광군에서 운영되며 지난 2012년 7월 개장 이후 6년째 하루 300명 이상이 이용하고 있다.

그러나 최근 수영장 운영에 대한 군민들의 아쉬움이 하나 둘 터져 나오고 있다.

그동안 기존회원이 먼저 접수하고, 신규자는 정원이 부족했을 때에만 접수가 가능하여 수영을 배우고싶은 많은 군민들은 접수를 해보 지도 못한 채 발걸음을 돌려야 했다.

영광군은 지역민들의 목소리와 매년 늘어나는 수영 인구를 수용하기 위해 7가지의 운영방법 도입하여 10월부터 적용하기로 했다. 첫 번째 개선책으로 매월 모집기간을 홈페이지 등에 공고하고 그 기간에 기존회원 및 신규회원 구분 없이 동시에 신청접수 한 후, 정원 25명에 한해 누구에게나 공평한 수영강습 기회를 부여하기로 했다.

두 번째로 영광군실내수영 장에서는 전혀 강습을 받아 보지 않은 신규자들의 신청을 연중 수시로 접수받아 대기자명부로 작성·관리하여 접수 순서대로 매월 3명씩 기초반에 별도로 포함시 키기로 했다.

세 번째로 일반인들이 수영강습 기회를 보다 폭넓게할 수 있도록 성인 초급반을 하나 더 신설하기로 했 다.

네 번째로 초등생들이 방과 후에 수영을 배울 수 있는 기회를 갖도록 3시30분 강습시간을 추가 신설하기로 했다.

다섯 번째는 초등학생들의 “생존수영”에 대한 중요성과 공감대가 높아지고 있는 상황에서 교육청으로부터협조 요청에 따라 수업시간을 우선하여 배정하기로 했다.

여섯번째는 초등학생이 수영강습을 신청하는데 있어 이동거리 등의 어려움을 감안, 부모가 자녀임을 입증할 수 있는 서류를 지참해 자녀를 대신하여 신청할 수있도록 배려하겠다는 것이다.

마지막으로 일곱 번째는 월권 접수 시 인구 늘리기 차원에서 3자녀 이상의 다자녀 가정의 경우 가족관계증 명서, 주민등록등본 등 입증 서류를 제출받아 강습료의 50% 감면을 해 주기로 했다.

영광군은 지난 9월 18일 영광군 홈페이지에 모집공 고를 하고, 21일 “영광실내 수영장 공평·공정한 운영을 위해 운영방법 대폭 개선” 이라는 보도자료를 통해 이와 같은 사실을 군민들에게 알렸다.

그러나 추석명절연휴가 겹쳐 이와 같은 내용이 제대로 홍보되지 않아 모집기간 첫날인 9월 27일 새벽 현장은 여전히 많은 군민들이 발길을 돌리는 모습이었다.

이에 지역 여론은 제시된 방안은 좋았으나 여전히 미흡한 점이 많다고 이야기 하고 있다.

수영에 입문하기 위해서는 먼저 강습을 받아야 하지만 강습이 새벽 시간 뿐이라 하루 두 번 도는 세 번 정도 더 할 수 있는 것 아니냐는 것이다.

진정 군행정이 군민들을 위했더라면 보다 군민들의 목소리를 들었어야 했다.

영광군은 보도자료와 같은 방침들을 시정하기 전에 수영동호인이나 이용객들을 모아 간담회를 열고 운영방 법을 토론하고 머리를 맞대 었다면, 그리고 개선사항을 충분한 기간 동안 미리 공지하였다면 군민들의 불편이 조금이나마 더 해소 될수 있었다는 것이다.

또한 수영을 대체 할 수있는 다른 스포츠 종목도 육성할수 있는 방안도 마련 해주었면 하는 바람도 있다.

영광군 실내수영장 운영 자는 “오전 새벽반과 저녁 반의 경우 정원은 60~70명 이나 80명 이상이 이용하고 있어 포화상태로 운영상의 어려움을 토로하며 군민 모두를 만족시킬 수는 없으나 최선의 운영방법을 찾아 군민들의 건강을 단련할 수있는 공간이 될 수 있도록 매일 청결유지는 물론이고 안전사고예방과 시설관리에 최선을 다해 나가겠다”전하고 있지만 여전히 미덥지 않다.

오병진 기자

8.PNG


backward top ho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