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월 1일부터 군 어딜 가든 버스 요금 1,000원

기사입력 2018.11.30 14:25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영광군, 농어촌버스 단일요금제(1,000원 버스) 시행 협약 체결-2.JPG

내년 1월 1일부터 군 어딜 가든 버스 요금을 1,000원만 내면 된다.

영광군은 지난 11월 28일 영광군청에서 (유)영광교통 대표 최주태와 단일요금제 시행을 위한 협약을 체결하였다.

이번 협약은 2019년 1월 1일부터 영광군 농어촌버스 를 이용하는 모든 주민 및방문객들은 탑승거리에 상관없이 어른 1,000원, 초‧ 중‧고 학생들은 500원의 요금만 내면 영광군 농어촌 버 스를 이용할 수 있다.

현재 영광군 버스는 기본 요금 1,300원에 운행거리 10km 초과 시 km당 116.14원의 초과 운임을 추가해 최 고 3,000원(영광⇒두우리) 까지 요금을 내야한다.

이번 협약으로 1,000원만 지불하고 전 구간을 이용할수 있어 군민의 교통비 부담이 크게 줄어들 전망이다.

단일요금제 시행에 따른 운수업체 수입 감소분은 영광 군에서 보전하고, (유)영광 교통 대표 최주태는 안전한 운행과 시간준수, 노약자 장애인 승객보호, 친절봉사로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하기로 약속했다.

김준성 영광군수는 군민들의 발이 되어 주는 대중교통 이용의 편의성을 높이고 교통약자 보호를 위해 그동안 장애인 콜택시, 100원 택시 등을 운행해 왔다면서 이번 협약 체결로 군민들의 농어촌버스요금 부담을 덜어 주고 대중교통 활성화로 영광읍 내 주차난 해소에도 큰영향이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태범.PNG

[오병진 기자 ygabout@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어바웃영광 & aboutyg.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