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광군 농어촌버스 단일요금제(1,000원 버스) 개통식 가져

기사입력 2019.01.04 14:03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영광군 농어촌버스 단일요금제(1,000원 버스) 개통식 가져 1.JPG

영광군(군수 김준성)은 지난 3일 영광터미널에서 군수 및 군의회 의장 등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농어촌버스 단일요금제’ 시행을 알리는 개통식을 가졌다.

‘천원버스’는 농어촌버스 승차 시 거리에 상관없이 어른 1,000원, 학생 및 어린이는 500원만 내면 관내 어디든지 갈 수 있는 시책으로 올해 1월 1일부터 전면 시행됐다.

영광군은 지난 11월 31일 (유)영광교통 대표이사 등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원활한 농어촌버스 단일요금제를 시행하기 위한 업무 협약식을 가졌으며, 1,000원 버스를 시행 중인 타 시군 벤치마킹을 통하여 문제점 등을 사전 파악 하여 해결방안을 마련하였다.

영광군 농어촌버스 단일요금제(1,000원 버스) 개통식 가져 2.JPG

천원버스 시행에 따른 버스업체 수입 감소분은 군에서 보전하고 (유)영광교통은 운행시간 준수와 노약자·장애인 이용객 보호 등 최상의 서비스 제공으로 버스 이용객을 늘릴 계획이다.

김준성 군수는 “천원버스 시행으로 군민의 교통비 절감 효과는 1년간 약 6억 원 정도로 예상한다. 아낀 교통비로 지갑이 열리면서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이라며 “천원버스는 2019년을 군민 무한 행복시대의 원년으로 삼기 위한 첫 출발점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군은 천원버스 외에도 100원 택시, 장애인콜택시 운행 등 군민의 교통복지 증진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어바웃영광 기자 ygabout@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어바웃영광 & aboutyg.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