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상세페이지

낙월면, 태풍 ‘미탁’ 피해 신속 복구 나서

기사입력 2019.10.04 14:23 | 조회수 149

SNS 공유하기

ka fa
  • ba
  • url

    낙월면, 태풍 미탁 피해 신속 복구 나서.jpg

    낙월면(면장 강두원)은 제18호 태풍 ‘미탁’이 지나간 3일 오전 피해 현장을 찾아 신속한 복구 작업과 해안가 환경정화 활동을 펼쳤다.

    개천절 휴일임에도 불구하고 면사무소 직원과 유관기관, 주민 등 20여명은 삽과 마대포대 등 복구 장비를 동원해 낙월도 주요도로에 쏟아진 토사 5톤을 제거하여 주민 통행에 불편이 없도록 했다.

    또한 파도에 휩쓸려 해안가로 밀려온 폐어망 등 해양쓰레기 7톤을 수거하여 깨끗한 해양환경을 조성하는데 구슬땀을 흘렸다.

    강두원 낙월면장은 “휴일임에도 복구 작업에 참여해 준 주민들께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피해 발생 시 신속히 대처하여 주민 불편사항을 최소화 하는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backwardtop ho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