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2021.04.14 (수)

기상청 제공
대마서 양파작업하러 온 미니버스 추락..12명 중·경상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마서 양파작업하러 온 미니버스 추락..12명 중·경상

승객 3명의 생명이 위독...12명 이상이 피해

KakaoTalk_20191103_090440636.jpg
3일 오전 대마에서 미니버스가 3m아래 논으로 추락했다.

3일 오전 5시 57분께 영광 대마 남당마을 사거리에서 미니버스가 3m아래 논으로 추락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버스에 타고 있던 승객 3명의 생명이 위독하는 등 12명 이상이 피해를 당한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60대 남성 운전자가 몰던 미니버스는 고창에서 영광 대마 인근농장에 양파작업을 도우려는 여성 11명을 태우고 달리던 중 사고가 발생했다.

현재 탑승자들은 영광종합병원과 고창병원으로 분산 이동하여 치료중에 있다. 소방당국과 경찰은 목격자와 CCTV 등을 확인하며 사고발생 원인을 찾고 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