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상세페이지

영광초 김재형(6) 학생 전국 소년체전 20년 만의 쾌거

기사입력 2023.06.02 10:55 | 조회수 1,386

SNS 공유하기

ka fa
  • ba
  • url
    제52회 전국소년체육대회 육상 경기 ‘높이뛰기’ 종목 동메달

    KakaoTalk_20230601_120332369_01.jpg

    영광초등학교(교장 고선미) 육상부 최초로 제52회 전국소년체육대회에서 동메달을 획득하는 쾌거를 이뤄냈다. 

    이날 동메달을 획득한 학생은 영광초등학교 6학년 학생(사진에서 오른쪽)으로 5월 27일~28일 울산종합운동장에서 개최된 제52회 전국소년체육대회에서 자신의 주종목인 높이뛰기에 출전해 1m 55cm를 기록하며 영애의 3위를 차지했다.

    이날 김 선수는 컨디션 난조에도 불구하고 좋은 결과를 기록해 6월 18일~19일 경북 문경에서 열리는 제25회 전국 꿈나무 선수선발 육상 경기대회 출전을 통해 꿈나무 국가대표 선발이 기대된다. 

    김재형 선수는 “앞으로 더욱더 열심히 해서 전국대회와 전남대회에서 금메달을 딸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는 강한 포부를 밝혔다.

    이날 경기장에는 고선미 교장과 고광진 영광 교육장, 이재경 체육부장 등이 방문해 응원과 함께 격려금을 전달했다. 또한 영광군 체육회 정병환 회장도 격려금을 전달하며 선수를 격려했다.

    김재형 선수를 지도하고 있는 박관현 육상 지도자는 “김재형 선수가 열심히 한 결과 전국소년체전이라는 명실공히 큰 대회에서 첫 메달을 딸 수 있어 기쁘며 더 성장하고 발전할 수 있도록 지도 편달하겠다”고 말했다.

    sns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