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상세페이지

영광군 재선거, 민주당의 책임 있는 공천이 필요하다

기사입력 2024.06.21 11:36 | 조회수 13,753

SNS 공유하기

ka fa
  • ba
  • url

    영광군 군수 재선거에 출마하는 후보들 중 상당수는 민주당 경선에 참여한다고 한다. 

    이는 선거판을 난장판으로 만들 우려를 낳고 있다. 민주당은 이번 영광군 재선거에서 공정성과 투명성을 최우선 과제로 삼아야 한다.

    민주당은 과거 국회의원 선거에서 단수공천으로 인해 지지기반이 흔들리고 민심이 이탈한 경험을 되풀이해서는 안 된다. 이 같은 실수는 당 내부의 갈등을 초래하고, 지역 정치에 대한 신뢰를 저하시킬 뿐이다. 따라서 민주당은 이번 재선거에서 공정한 경선 과정을 통해 투명하고 신뢰받는 공천을 이뤄내야 한다.

    ‘민주당 공천은 당선이다'는 오만함을 버려야 한다. 전 군수가 무소속으로 두 번 당선된 사실은 영광군민들이 당이 아닌 인물을 보고 투표하는 경향이 있음을 보여준다. 

    과거의 민주당의 승리에 안주하는 대신, 현재의 민심을 정확히 반영하는 후보를 공천해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민주당 지지자들조차 무소속 후보를 선택할 수 있는 상황이 발생할 수 있다.

    또한 공천 과정에서 잡음이 발생하면 무소속 출마자가 나올 가능성도 크다. 이는 당의 내부 갈등을 초래할 뿐 아니라, 지역 정치에 대한 신뢰를 저하시킬 수 있다. 

    여기에 갑자기 나타나 경선에 기웃거리는 정치인들은 철저히 검증해야 한다. 민주당은 이러한 혼란을 방지하고, 지역 주민들에게 신뢰를 회복하기 위해 공정한 경선 과정을 통해 신뢰받는 후보를 선출해야 한다.

    영광군민들은 과거 무소속 군수의 당선으로 반으로 나뉘었다. 이는 민주당이 반드시 승리할 것이라는 오만함을 버리고, 민심을 정확히 반영하는 후보를 공천해야 하는 이유다.

    후보자의 자질과 능력을 면밀히 검토하고, 지역 주민들에게 진정으로 헌신할 수 있는 인물을 선출해야 한다. 공정한 경선 과정을 통해 모든 후보자에게 공평한 기회를 제공해야 한다. 이를 통해 민주당은 지역 주민들의 신뢰를 회복하고, 선거에서의 승리를 넘어 지역 사회의 발전을 이끌어낼 수 있을 것이다.

    민주당은 영광군 재선거를 통해 미래를 위한 준비를 해야 한다. 이번 선거는 단순히 지역 수장을 뽑는 선거가 아니라, 향후 지방선거까지 영향을 미쳐 장기간 영광을 이끌어 갈 운명을 결정짓는 중요한 선거다. 

    진정으로 지역을 위하고, 주민들의 기대에 부응할 수 있는 리더가 필요한 시점이다. 

    민주당은 이번 재선거에서 공정하고 투명한 공천 과정을 통해 신뢰받는 후보를 선출하고, 지역 주민들에게 신뢰를 회복해야 한다. 이를 통해 영광군의 미래를 밝히는 데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

     

    [편집자시선]

    sns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