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2022.08.11 (목)

  • 구름조금속초27.3℃
  • 구름많음28.9℃
  • 맑음철원28.8℃
  • 구름많음동두천26.8℃
  • 구름조금파주27.7℃
  • 흐림대관령21.3℃
  • 구름많음춘천29.4℃
  • 맑음백령도25.4℃
  • 비북강릉25.2℃
  • 구름많음강릉27.6℃
  • 흐림동해24.4℃
  • 흐림서울26.7℃
  • 흐림인천24.9℃
  • 흐림원주24.0℃
  • 비울릉도23.3℃
  • 흐림수원25.1℃
  • 흐림영월24.4℃
  • 흐림충주24.1℃
  • 흐림서산25.2℃
  • 흐림울진24.7℃
  • 비청주25.1℃
  • 비대전24.3℃
  • 흐림추풍령24.2℃
  • 흐림안동24.7℃
  • 흐림상주24.5℃
  • 비포항27.6℃
  • 흐림군산25.2℃
  • 비대구26.4℃
  • 비전주25.2℃
  • 비울산26.9℃
  • 비창원27.0℃
  • 비광주26.6℃
  • 비부산27.6℃
  • 흐림통영27.9℃
  • 흐림목포27.9℃
  • 비여수27.4℃
  • 흐림흑산도26.6℃
  • 흐림완도27.5℃
  • 흐림고창26.4℃
  • 흐림순천25.9℃
  • 비홍성(예)25.5℃
  • 흐림24.2℃
  • 흐림제주33.6℃
  • 흐림고산29.2℃
  • 흐림성산30.4℃
  • 흐림서귀포29.3℃
  • 흐림진주26.5℃
  • 구름많음강화25.2℃
  • 흐림양평25.1℃
  • 흐림이천24.5℃
  • 구름조금인제28.1℃
  • 구름많음홍천25.7℃
  • 흐림태백23.0℃
  • 흐림정선군23.4℃
  • 흐림제천23.6℃
  • 흐림보은23.8℃
  • 흐림천안24.4℃
  • 흐림보령25.3℃
  • 흐림부여24.8℃
  • 흐림금산24.5℃
  • 흐림24.6℃
  • 흐림부안25.3℃
  • 흐림임실23.7℃
  • 흐림정읍25.7℃
  • 흐림남원25.5℃
  • 흐림장수24.3℃
  • 흐림고창군26.2℃
  • 흐림영광군26.8℃
  • 흐림김해시26.9℃
  • 흐림순창군26.8℃
  • 흐림북창원26.7℃
  • 흐림양산시27.7℃
  • 흐림보성군28.0℃
  • 흐림강진군28.3℃
  • 흐림장흥28.1℃
  • 흐림해남27.5℃
  • 흐림고흥27.0℃
  • 흐림의령군27.0℃
  • 흐림함양군24.9℃
  • 흐림광양시27.3℃
  • 흐림진도군27.7℃
  • 흐림봉화23.1℃
  • 흐림영주24.1℃
  • 흐림문경24.2℃
  • 흐림청송군24.9℃
  • 흐림영덕25.3℃
  • 흐림의성25.1℃
  • 흐림구미25.3℃
  • 흐림영천25.6℃
  • 흐림경주시27.3℃
  • 흐림거창24.6℃
  • 흐림합천24.7℃
  • 흐림밀양27.3℃
  • 흐림산청24.5℃
  • 흐림거제27.5℃
  • 흐림남해27.6℃
기상청 제공
‘군의원 경력만 30년’ 강필구 의원, 아홉 구(九) 도전하나?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

‘군의원 경력만 30년’ 강필구 의원, 아홉 구(九) 도전하나?

- 내년 지방선거 출마 여부 관심
- 지난 지방선거에 1위로 당선.. 유권자 지지 ‘한몸’

2020092220153100274_l.jpg

전국 신기록 최다선(8선) 의원인 강필구 민주당(8선.영광 가)의원의 2022년 지방선거(2022.06.01.) 출마 여부를 두고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지방의회가 개원한 이후 그 어렵다는 무소속으로만 출마하여 내리 당선된 강 의원은 4년전 민주당 후보로 지방선거에서 2명을 선출하는 영광군 가 선거구에서 7 명 중 1위(23,9%)로 전국 유일의 8선 의원의 금배지를 달았다.

지난 1991년 4월 15일 첫 개원한 영광군의회와 30년 세월을 함께해온 강 의원은 올해로 지방의원 활동 고희를 맞이했다. 강 의원은 만40세의 나이에 젊음과 패기를 무기로 영광군 지방의원선거에 도전해 영광군의회에 입성한 후 내리 8선에 성공하여 지방의회가 개원한 이후 지금까지 영광군의회를 지킨 이른바 ‘직업이 군의원’으로 알려졌다.

1.jpg
지난 19년, 전국시군자치구의회 협의회 회장으로 참석한 강의원이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에게 영광군이 e-모빌리티 특구로 지정되어 e-모빌리티 산업이 활성화되고 있다는 점을 강조하며, 우리군 대마산업단지에 삼성전자의 투자와 기업이전도 희망한다고 전하며 포즈를 취하고 있다.

지방의회 30년 역사를 몸으로 쓴 위엄을 보인 강의원은 지난 26일, 어바웃영광 신문과의 인터뷰에서 “영광군의회와 함께한 세월이 벌써 30년으로 지방의회가 곧 내 삶의 일부가 되었다” 고 지나온 세월을 회상하며 "현재 코로나19로 인해 가장 고통받고 있는 지역의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의 보호와 자주적 육성을 위한 실질적인 대책 마련을 위해 모색하고 있다"고 안부를 전했다.

영광군민들은 강 의원을 “지방의회의 산증인이다”며 한마디로 표현한다. 그가 기초의회 유일의 전국 8선 의원 타이틀과 3번의 영광군의회 의장을 역임하면서 전남 시·군의회 의장협의회 회장과 전국 시·군 자치구의회 의장협의회 회장까지 역임한 것은 강의원의 위엄을 막을 수 없는 이유이다.

3.jpg
18년 ,전남시․군의회의장회 강필구 회장(영광군의회 의장)이 전국 226개 기초의회와 2,927명의 기초의원을 대표하는 전국시군자치구의회의장협의회 회장으로 선출됐다.

 강 의원은 “코로나19로 많은 국민들이 힘들어하고 계시는데 이럴 때 일수록 지방의회의 역할과 책임이 중요할 때 이다”면서 “지난 30년간의 지방자치 경험을 살리고 지방의회의 역량을 더욱 강화하여 지방자치가 앞으로 나아가야 할 청사진을 제시하는데 작은 힘을 더 하겠다”고 밝혔다. 내년 9선 출마의 관한 질문에는 말을 아꼈다. 

 지역 정가에서는 “다선이 바람직한지에 대해서 여러 가지 의견이 있지만 확실한 점은 30년동안 유권자의 선택을 꾸준히 받았다는 것이다” 며 “강의원의 9선 출마 여부가 궁금 하다” 고 말했다.

한편 내년 선거에서는 최고의 정당 지지율을 누리고 있는 민주당 공천을 받게 되면 강의원의  9선도 무난할 것이라는 관측이 많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