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2022.08.14 (일)

  • 구름많음속초27.5℃
  • 박무24.5℃
  • 구름조금철원24.0℃
  • 맑음동두천24.2℃
  • 구름조금파주24.1℃
  • 구름많음대관령22.2℃
  • 구름많음춘천24.8℃
  • 박무백령도24.1℃
  • 흐림북강릉25.6℃
  • 흐림강릉26.9℃
  • 흐림동해26.7℃
  • 구름많음서울26.1℃
  • 박무인천25.2℃
  • 구름조금원주25.7℃
  • 구름많음울릉도26.3℃
  • 구름많음수원27.2℃
  • 구름조금영월24.7℃
  • 구름조금충주25.1℃
  • 구름많음서산26.5℃
  • 흐림울진26.6℃
  • 흐림청주26.5℃
  • 흐림대전25.1℃
  • 구름많음추풍령26.0℃
  • 박무안동24.8℃
  • 구름조금상주25.8℃
  • 구름많음포항28.7℃
  • 구름많음군산28.2℃
  • 맑음대구28.8℃
  • 구름많음전주28.7℃
  • 구름많음울산26.9℃
  • 구름많음창원30.0℃
  • 구름많음광주28.4℃
  • 구름많음부산29.1℃
  • 구름많음통영29.4℃
  • 구름많음목포28.4℃
  • 맑음여수28.3℃
  • 구름많음흑산도28.1℃
  • 맑음완도29.9℃
  • 구름많음고창29.0℃
  • 구름많음순천29.2℃
  • 흐림홍성(예)25.7℃
  • 구름조금25.3℃
  • 구름많음제주31.4℃
  • 흐림고산28.8℃
  • 흐림성산30.0℃
  • 흐림서귀포29.1℃
  • 구름조금진주29.7℃
  • 구름조금강화24.9℃
  • 구름조금양평25.7℃
  • 구름조금이천25.7℃
  • 구름조금인제23.6℃
  • 구름조금홍천24.6℃
  • 흐림태백24.4℃
  • 흐림정선군23.9℃
  • 구름많음제천24.7℃
  • 구름많음보은24.8℃
  • 구름조금천안24.8℃
  • 구름많음보령27.3℃
  • 흐림부여27.5℃
  • 구름많음금산24.6℃
  • 구름조금25.6℃
  • 구름많음부안28.8℃
  • 구름조금임실26.4℃
  • 구름많음정읍28.9℃
  • 맑음남원26.5℃
  • 구름많음장수25.4℃
  • 구름많음고창군28.6℃
  • 구름많음영광군28.7℃
  • 구름조금김해시29.8℃
  • 구름조금순창군28.2℃
  • 구름조금북창원30.4℃
  • 구름많음양산시30.1℃
  • 구름많음보성군30.0℃
  • 맑음강진군29.9℃
  • 맑음장흥29.9℃
  • 구름조금해남29.2℃
  • 구름조금고흥29.1℃
  • 구름조금의령군29.7℃
  • 구름조금함양군28.5℃
  • 구름많음광양시29.3℃
  • 구름조금진도군29.2℃
  • 흐림봉화24.0℃
  • 구름조금영주24.6℃
  • 구름조금문경24.5℃
  • 흐림청송군26.7℃
  • 구름조금영덕27.8℃
  • 구름조금의성26.2℃
  • 구름많음구미27.4℃
  • 구름조금영천28.0℃
  • 흐림경주시30.2℃
  • 구름많음거창26.8℃
  • 구름조금합천28.5℃
  • 맑음밀양28.3℃
  • 맑음산청28.1℃
  • 구름많음거제29.2℃
  • 구름조금남해29.6℃
기상청 제공
박원종 대표··· '도의원' 출마 선언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

박원종 대표··· '도의원' 출마 선언

242590159_4558863257537693_3288611980594337157_n.jpg

박원종 조선옥 식당 대표가 내년 6.1지방선거에서 도의원 1선거구 민주당 후보로 출마를 하겠다고 알려왔다.

박 대표는 지난 15일 본지와의 통화에서 군의원과 도의원을 두고 고민을 거듭한 결과, 도의원 출마를 최종적으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현재 영광읍에서 어머니와 식당을 운영하는 박 대표는 영광군복싱협회 전무이사로 활동하면서 영광JC사무국장을 지냈고 6대 영광군의원을 지냈던 고(故) 박영배 의원의 장남이다.

한편 박 대표의 가세로 가장 재미없던 선거구였던 도의원 영광 1선거구는 지난 2018년 선거로 재림하는 분위기다.

당시 박대표의 선친인 박영배 전 군의원이 도의원 민주당 예비후보로 선거에 나섰으나 사고로 비명횡사했다. 이후 장세일 군의원과 정홍철 상사화축제 집행위원장이 민주당 경선에 나서 장세일 의원이 공천을 획득했고 본선에서 무소속 정영남 후보를 따돌리고 당선됐다.

60대 현 의원과 아버지에 이어 아들이 나서는 30대 신인 간 공천 경쟁이 바위로 달걀 치기 싸움인지? 아버지의 한을 풀어줄 수 있을지? 경선 분위기는 뜨거워질 것으로 보인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