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2022.08.11 (목)

  • 구름많음속초27.6℃
  • 구름많음28.3℃
  • 맑음철원28.8℃
  • 구름조금동두천27.2℃
  • 구름조금파주27.8℃
  • 흐림대관령21.8℃
  • 구름많음춘천28.9℃
  • 맑음백령도26.4℃
  • 구름많음북강릉25.0℃
  • 흐림강릉25.7℃
  • 흐림동해23.2℃
  • 구름많음서울27.4℃
  • 구름많음인천24.9℃
  • 흐림원주24.3℃
  • 비울릉도23.4℃
  • 흐림수원26.2℃
  • 흐림영월23.9℃
  • 흐림충주24.5℃
  • 흐림서산24.8℃
  • 흐림울진25.1℃
  • 비청주25.1℃
  • 비대전24.5℃
  • 흐림추풍령23.8℃
  • 비안동24.8℃
  • 흐림상주24.8℃
  • 비포항27.5℃
  • 흐림군산25.3℃
  • 비대구28.2℃
  • 비전주24.7℃
  • 비울산28.0℃
  • 비창원28.5℃
  • 비광주26.7℃
  • 흐림부산28.5℃
  • 흐림통영27.8℃
  • 비목포27.7℃
  • 흐림여수27.9℃
  • 흐림흑산도28.0℃
  • 흐림완도29.1℃
  • 흐림고창26.8℃
  • 흐림순천26.3℃
  • 비홍성(예)25.5℃
  • 흐림24.5℃
  • 구름많음제주35.5℃
  • 흐림고산29.8℃
  • 흐림성산31.2℃
  • 흐림서귀포29.6℃
  • 흐림진주27.1℃
  • 구름많음강화26.5℃
  • 흐림양평25.9℃
  • 흐림이천25.8℃
  • 구름많음인제28.5℃
  • 흐림홍천25.7℃
  • 흐림태백22.5℃
  • 흐림정선군23.2℃
  • 흐림제천23.6℃
  • 흐림보은23.9℃
  • 흐림천안24.8℃
  • 흐림보령25.4℃
  • 흐림부여25.4℃
  • 흐림금산24.0℃
  • 흐림24.8℃
  • 흐림부안25.6℃
  • 흐림임실23.2℃
  • 흐림정읍24.6℃
  • 흐림남원25.0℃
  • 흐림장수23.3℃
  • 흐림고창군25.8℃
  • 흐림영광군26.7℃
  • 흐림김해시28.5℃
  • 흐림순창군26.7℃
  • 흐림북창원28.7℃
  • 흐림양산시29.3℃
  • 흐림보성군28.6℃
  • 흐림강진군28.6℃
  • 흐림장흥28.4℃
  • 흐림해남28.4℃
  • 흐림고흥28.1℃
  • 흐림의령군27.7℃
  • 흐림함양군25.0℃
  • 흐림광양시0.0℃
  • 흐림진도군28.3℃
  • 흐림봉화23.4℃
  • 흐림영주23.9℃
  • 흐림문경24.3℃
  • 흐림청송군24.9℃
  • 흐림영덕25.9℃
  • 흐림의성25.0℃
  • 흐림구미25.2℃
  • 흐림영천27.0℃
  • 흐림경주시28.5℃
  • 흐림거창24.2℃
  • 흐림합천25.3℃
  • 흐림밀양28.0℃
  • 흐림산청24.6℃
  • 흐림거제27.9℃
  • 흐림남해28.2℃
기상청 제공
[사설] "언론은 콩나물이나 키워 팔아먹는 사기업이 아니다."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피니언

[사설] "언론은 콩나물이나 키워 팔아먹는 사기업이 아니다."

img.jpg

아무도 그들을 막을 수 없었다.

기자가 공무원 욕하고 “부서 옮겨라”인사 압박했다는 소문을 전해들었다. 지역 사회 언론이 망가질 대로 망가졌다는 불신이 팽배해 지는 시점이다. 그렇다고 정론 직필하는 언론사와 기자들을 폄하하고 폄훼하는 발언은 아니다.

미꾸라지 한 마리가 물을 흐리지 않는가. 이렇듯 강요나 협박 등 특정 기자들의 비윤리적 행태가 선을 넘은지는 이미 오래지만 지역 내 어떤 기관도 이들을 견제하지 않고 있다.

일부 기자는 과거 폭력 조직 소속 이력을 활용해 군민들에게 위력도 과시한 것으로 드러났다더라. 공무원 협박이 대표적이지 않은가. 요즘 세상이 어떤 세상인데. 1인 미디어가 판을 치고 사이비 언론 극렬 1인 유튜버 시민기자들을 손댈 수 없는 형국이며 판을 치는 세상에 개인 핸드폰으로라도 이러한 행태를 일삼았을 때 증거로 남을 자료들은 다들 어찌 감당하려 하는지.

이러한 기자들을 군민들은 ‘보복성’이라거나 ‘거래성’이라며 보도의도를 의심하는 눈치의 여론이 스멀스멀 흘러나온다.

대통령보다 청와대 행정관이 무섭고 국회의원보다 지역구 사무장이 무섭다는데 대감 집 대감보다 대감 집 지키는 멍멍이가 더 무섭다고 아빠 친구가 그랬던 말이 떠올라 웃프다. 누구나 한번 쯤 굴곡진 인생 사연 없는 삶 살아봤다면 그 뜻을 두 세 번도 이해하겠지...

대한민국은 민주주의 국가이지 않은가. 군민들이 지켜야 할 민주주의를 소수의 군민들의 암적 존재 덕에 발전과 민주주의를 퇴보 시키지 않겠는가. 무튼 암적인 단체와 개인은 대대적인 소탕 작전이 필요한 시점이다.

언론도 깊이 들여다 보니 대한민국 반 건달들은 언론사 기자증과 명함 하나씩은 지갑 속에 꽤 차고 다닌다니.

언론은 여론시장을 장악한 방송과 신문 지면을 할애해 끝없이 일부 독소조항을 가지고 여론몰이 하지 않는 형국인가.

언론은 콩나물이나 키워 팔아먹는 사기업이 아니다. 군민이 유통시키는 정보와, 군민이 권한을 위임하거나 심부름시킨 의원, 공무원의 정책대안 등 국내외 정보를 가공해 기업이기에 ‘공공재’이지 않을까? 공공재를 사적으로 사용해서도 안 되는 이유가 그 이유이지 않겠는가.

이런 내용을 다 아는 군민은 적고, 결백하다 주장해도 소수의 언론사 덕에 함께 싸잡아 욕먹는 본지덕에 오늘도 속이 쓰린다. 오늘의 우리 언론 현실을 만족하는 사람이 누가 있겠는가. 진실 보도, 정론 보도, 가치 보도가 지속될 수 있도록 군민들이 함께 눈을 크게 뜨고 감시하며 함께 만드는 언론사만이 지역민의 민심을 동요케 할 것이니.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