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2019.03.18 (월)

  • 흐림속초13.5℃
  • 흐림6.9℃
  • 흐림철원5.2℃
  • 흐림동두천5.3℃
  • 구름많음파주3.0℃
  • 흐림대관령4.5℃
  • 구름많음백령도5.2℃
  • 흐림북강릉11.4℃
  • 흐림강릉12.8℃
  • 흐림동해13.0℃
  • 흐림서울6.7℃
  • 구름많음인천6.0℃
  • 흐림원주8.2℃
  • 구름많음울릉도10.5℃
  • 구름많음수원5.6℃
  • 흐림영월7.3℃
  • 흐림충주6.5℃
  • 흐림서산4.0℃
  • 구름많음울진12.4℃
  • 흐림청주9.4℃
  • 흐림대전8.6℃
  • 흐림추풍령8.6℃
  • 구름많음안동8.8℃
  • 흐림상주10.0℃
  • 구름많음포항12.6℃
  • 흐림군산6.8℃
  • 흐림대구11.3℃
  • 흐림전주8.9℃
  • 흐림울산11.9℃
  • 흐림창원10.4℃
  • 흐림광주10.0℃
  • 흐림부산11.9℃
  • 흐림통영12.3℃
  • 구름많음목포7.8℃
  • 흐림여수11.0℃
  • 구름많음흑산도7.2℃
  • 흐림완도9.1℃
  • 구름많음고창5.5℃
  • 흐림순천7.4℃
  • 흐림홍성(예)6.2℃
  • 비제주10.6℃
  • 흐림고산8.5℃
  • 맑음성산8.6℃
  • 비서귀포9.0℃
  • 흐림진주11.0℃
  • 구름많음강화3.1℃
  • 흐림양평7.4℃
  • 흐림이천7.6℃
  • 흐림인제8.2℃
  • 흐림홍천6.6℃
  • 흐림태백7.0℃
  • 흐림정선군5.5℃
  • 흐림제천4.5℃
  • 흐림보은5.0℃
  • 흐림천안6.0℃
  • 흐림보령5.1℃
  • 흐림부여3.6℃
  • 흐림금산6.1℃
  • 흐림부안4.5℃
  • 구름많음임실3.4℃
  • 흐림정읍5.8℃
  • 흐림남원7.0℃
  • 구름많음장수2.2℃
  • 구름많음고창군4.7℃
  • 구름많음영광군4.8℃
  • 흐림김해시11.9℃
  • 흐림순창군6.5℃
  • 흐림북창원10.7℃
  • 흐림양산시11.9℃
  • 흐림보성군8.5℃
  • 흐림강진군8.0℃
  • 흐림장흥8.6℃
  • 흐림해남6.0℃
  • 흐림고흥10.4℃
  • 흐림의령군9.9℃
  • 흐림함양군5.9℃
  • 흐림광양시10.9℃
  • 구름많음진도군6.2℃
  • 흐림봉화3.6℃
  • 흐림영주9.8℃
  • 흐림문경8.0℃
  • 구름많음청송군4.6℃
  • 구름많음영덕12.3℃
  • 흐림의성6.2℃
  • 흐림구미8.6℃
  • 흐림영천11.7℃
  • 흐림경주시11.1℃
  • 흐림거창6.8℃
  • 흐림합천7.9℃
  • 흐림밀양9.1℃
  • 흐림산청7.9℃
  • 흐림거제11.4℃
  • 흐림남해10.4℃
기상청 제공
영광 e-모빌리티, 미래자동차산업의 중심지로 우뚝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광 e-모빌리티, 미래자동차산업의 중심지로 우뚝

e-모빌리티 신규사업 3건, 계속사업 3건 선정 ‘19년 국비 205억 8600만원, 2025년까지 국비 1,155억원 확보

크기변환_영광 e-모빌리티, 미래자동차산업의 중심지로 우뚝 (1).JPG

영광군에서 역점적으로 추진하는 e-모빌리티 사업이 지금까지의 성과를 인정 받아 내년에도 다양한 사업과 많은 국비예산을 확보하 는데 성공하였다. 이번 국비 확보로 영광군은 다시 한 번 명실상부 국내 e-모빌리티 산업의 중심지임을 확인하는 계기가 되었다.

e-모빌리티 관련 국비예산 으로 신규사업 3건, 계속사업 3건으로 2019년 한 해에만 국비 205억 8600만원을 확보하였다. 내역을 보면 신규사업으로 △초소형전기차 서비스지원 실증 50억 원 (총사업비 480억 원), △중 소중견기업을 위한 전기차 개방형 플랫폼 개발 80억원 (총사업비 340억 원), △e-모빌리티 특화 지식산업센터 건립 10억 원(총사업비 240억 원)을 확보했다.

계속사업으로는 △제2회 영광e-모빌리티 엑스포 개최 10억 원(총사업비 30억 원) △전기구동 운송수단 실증환경 기반구축 25억 5300 만 원(총사업비 300억 원)

△미래이동수단 사용자 경험랩증진기반구축 30억 3300만 원(총사업비 162억 원)을 확보했다. 여기에 올해 끝난 △디자인융합 마이 크로 모빌리티 실증환경 구축사업(총사업비 317억 원) 까지 추가하면 영광군은 e-모빌리티 사업으로 2025년 까지 7개 사업에 총 사업비 1,869억 원, 국비 1,155억 원을 확보한 셈이 된다.

신규사업을 자세히 살펴보면 ‘초소형전기차 서비스지원 실증’사업은 2019년부터 7년간 480억 원(국비 243억 원)의 규모로 영광, 나주에 300∼400여대의 초소형 전기차 및 다양한 e-모빌리 티를 투입하여 실제 도로 주행을 통해 차량 성능을 높이고, 공공용, 카쉐어링, 물류배달, 소외 지역 이동, 관광지 이동 등 다양한 실증과 함께 테마별 이동 서비스 모델을 발굴한다.

‘중소․중견기업을 위한 전기차 개방형 플랫폼 개발’사 업은 2019년부터 3년간 340 억 원(국비 240억 원)의 규모로 초소형전기차 및 e-모 빌리티의 디자인, 섀시, 소프 트웨어, 전기전자 등 핵심부 품의 표준화된 플랫폼을 개발하여 관련 중소․중견기업을 지원하다. 특히, e-모빌 리티 제품의 국산화를 꾀하여 대외 경쟁력을 높이는 토대를 만든다.

‘e-모빌리티 특화 지식산 업센터 건립’사업은 2019년 부터 3년간 240억 원(국비 160억 원)을 투입하여 대마 산단 인근 e-모빌리티 배후 단지에 연면적 18,000㎡, 지상 4층 규모로 건물을 건축 한다. e-모빌리티 기업 입주 공간(36실), 전시관, 체험장, 판매장 등 e-모빌리티 관련 기업 및 기관을 집적화 할수 있고 e-모빌리티 제품을 상설 전시하고 판매할 수 있는 e-모빌리티 전용 공간으로 기업 유치, 신규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 된다.

계속사업인 ‘제2회 영광 e-모빌리티 엑스포 개최’는 그동안의 우려를 잠재우고 1 회의 성공적인 개최로 발전 가능성을 인정받아 전년도 대비 2배인 국비 예산 10억 원을 확보하였다.

또한 ‘전기구동 운송수단 실증환경 기반구축’사업, ‘미래이동수단 사용자 경험랩 증진기반구축’사업도 국비가 증액 반영 되어 사업 추진에 탄력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이와 같은 성과에 힘입어 e-모빌리티 기업의 투자 관심도가 증가하고 기업 입주도 본격화 되고 있다.

초소형전기차 생산기업 캠시스(33,719㎡), 전기이륜차 그린모빌리티(30,996㎡), 대풍전기자동차(16,528㎡), 농업용전동차량 부경테크 (3,306㎡), 전동스쿠터 에이 치비(3,306㎡) 5개사가 대마 산단에 입주하여 내년 상반 기에는 영광에서 생산된 다양한 e-모빌리티 제품이 판매될 예정이다.

이번에 반영된 예산은 e-모빌리티 및 전·후방산업 기업지원을 위한 신규 R&D사 업, 기업 비즈니스 환경 및기 추진 중인 인프라 조성사 업으로 지역기업의 글로벌 경쟁력 향상과 신규기업 투자유치 유인책이 되어 영광을 e-모빌리티 산업 메카로 조성하는데 크게 기여할 것이다.

김준성 영광군수는 “국내 유일 e-모빌리티 연구센터 건립, (사)한국스마트이모빌리티 협회 유치, e-모빌리티 기업 다수 유치, 성공적인 엑스포 개최를 계기로 우리 군이 e-모빌리티 사업의 중심지임을 보여주었다. 특히, 이번에 확보한 국비예산을 바탕으로 국내 최고의 e-모 빌리티 산업 기반을 착실히 다져 영광이 미래자동차산 업의 메카로 우뚝 설 수 있게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바른.PNG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