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서포터즈 모집.png

2022.07.01 (금)

  • 구름많음속초22.5℃
  • 구름많음22.0℃
  • 구름많음철원25.1℃
  • 구름많음동두천24.5℃
  • 구름많음파주25.2℃
  • 구름많음대관령22.6℃
  • 구름많음춘천21.9℃
  • 비백령도22.0℃
  • 구름많음북강릉27.1℃
  • 구름많음강릉28.6℃
  • 구름조금동해28.1℃
  • 흐림서울23.9℃
  • 구름많음인천24.7℃
  • 구름많음원주24.5℃
  • 구름조금울릉도28.2℃
  • 구름많음수원26.6℃
  • 구름조금영월22.9℃
  • 맑음충주26.2℃
  • 맑음서산26.6℃
  • 맑음울진29.6℃
  • 구름조금청주26.7℃
  • 구름조금대전27.5℃
  • 맑음추풍령24.8℃
  • 구름조금안동24.8℃
  • 구름조금상주25.2℃
  • 구름조금포항28.1℃
  • 구름조금군산27.0℃
  • 구름조금대구27.3℃
  • 구름조금전주27.9℃
  • 구름조금울산26.9℃
  • 맑음창원27.1℃
  • 맑음광주27.3℃
  • 안개부산23.4℃
  • 맑음통영25.1℃
  • 맑음목포27.0℃
  • 구름많음여수24.4℃
  • 박무흑산도24.1℃
  • 맑음완도24.6℃
  • 구름조금고창27.3℃
  • 맑음순천26.5℃
  • 구름조금홍성(예)27.4℃
  • 맑음26.0℃
  • 맑음제주28.3℃
  • 맑음고산27.5℃
  • 맑음성산24.8℃
  • 흐림서귀포24.8℃
  • 맑음진주26.3℃
  • 구름많음강화25.3℃
  • 구름조금양평23.5℃
  • 구름많음이천22.8℃
  • 구름많음인제22.3℃
  • 구름많음홍천23.3℃
  • 구름조금태백24.9℃
  • 구름많음정선군24.3℃
  • 구름많음제천22.7℃
  • 구름많음보은22.6℃
  • 구름조금천안25.8℃
  • 맑음보령27.4℃
  • 구름조금부여26.7℃
  • 구름조금금산25.8℃
  • 구름조금26.5℃
  • 구름조금부안27.1℃
  • 맑음임실24.6℃
  • 맑음정읍27.5℃
  • 맑음남원25.9℃
  • 맑음장수21.7℃
  • 구름조금고창군27.5℃
  • 구름조금영광군27.2℃
  • 구름조금김해시26.3℃
  • 맑음순창군26.4℃
  • 맑음북창원27.1℃
  • 맑음양산시27.8℃
  • 구름조금보성군27.5℃
  • 맑음강진군27.7℃
  • 구름조금장흥26.4℃
  • 구름조금해남26.8℃
  • 맑음고흥25.2℃
  • 맑음의령군27.2℃
  • 맑음함양군24.4℃
  • 구름조금광양시25.4℃
  • 맑음진도군26.5℃
  • 구름조금봉화22.4℃
  • 구름조금영주23.3℃
  • 구름조금문경23.8℃
  • 맑음청송군25.7℃
  • 맑음영덕26.4℃
  • 맑음의성25.8℃
  • 맑음구미26.3℃
  • 구름조금영천26.6℃
  • 맑음경주시27.3℃
  • 구름조금거창24.3℃
  • 구름조금합천25.7℃
  • 구름조금밀양26.6℃
  • 맑음산청24.6℃
  • 구름조금거제26.3℃
  • 맑음남해25.0℃
기상청 제공
영광군 퇴직공무원 112명, 김준성 후보 지지 선언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

영광군 퇴직공무원 112명, 김준성 후보 지지 선언

- "공직사회가 가장 혼탁했던 시기 경험했다"
- "중단없는 영광 발전을 이끌어 갈 적임자다"

지지 1.jpg
영광군 퇴직 공무원들이 22일 영광읍 김준성 캠프 사무실에서 김준성 민주당 군수 후보 지지를 선언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김준성 캠프

 영광군 퇴직공무원들이 김준성 영광군수 후보를 지지하고 나서는 등 6·1 지방선거 영광군수 선거전이 더욱 뜨거워지고 있다.

영광군 공직자 출신 112명은 22일 김준성 군수 후보 선거캠프에서 “40여년 영광군 공직자로 생활해 오면서 청렴한 김준성 영광군수 후보가 적합하다는데 뜻을 모았다”며 지지를 선언했다.

퇴직공무원들의 지지 선언은 이날 오후 2시 김준성 후보 선거캠프를 방문해 이루어졌다. 이들은 김 후보를 지지하게 된 이유에 대해 “공정과 상식과는 너무도 거리가 먼 사람이 건강한 영광을 말하고 영광의 미래를 말하는데 분노해서”라고 주장했다.

지지 2.jpg
퇴직 공무원이 성명서를 발표하며 김준성 민주당 군수 후보 지지를 지지했다. ⓒ김준성 캠프

 또 성명문에서 “군민화합과 공직자의 청렴성이 중요한데 민선 이후 지금까지 군민간에 가장 반목이 극심했고 공직사회가 가장 혼탁했던 시기가 언제였는지를 경험을 통해서 잘 알고 있다”면서 “대형 국책사업 등이 순조롭게 진행되어 영광군의 위상을 높이기 위해 중단없는 영광군 발전을 이끌어갈 적임자다”고 강조했다.

퇴직자들의 지지 선언이 알려지자 강종만 후보측은 “김준성 후보는 퇴직 공무원들로 하여금 자신의 지지 선언을 단체로 하여 줄 것을 강요하고 있다” 며 “올바르고 공정하게 치러져야 할 선거에 군수의 신분을 이용하여 퇴직자들을 불명예스럽게 만들고 있다” 는 내용의 메시지를 전달 했다.

김준성 후보는 본인의 sns를 통해 “상대 후보측에서는 반성하고 부끄럽게 생각하지 않고 제가 강요를 했다는 말도 안되는 메세지를 작성하여 보내고 있다” 면서 “이제 자발적인 의사로 참여한 퇴직자님들께 모욕적인 글을 무작정 살포하지 마시고 지지해주신 분들의 마음을 존중해 주시기 바란다”고 밝혔다.

이어 “40여년 남짓 공직 생활을 하다가 퇴직하신 분들이 오죽하면 이렇게 행동으로 나서게 되었을지를 생각하시고 다시는 이러한 부조리가 반복되지 않도록 군민들께서 엄중한 심판을 내려 주시기를 바란다”고 호소했다.

강.png
강종만 군수 후보가 22일 대마면에서 유세를 갖고 농가소득이 증대할수 있도록 하겠다고 강조하며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최시연 기자

  한편 같은 날 오후 3시 강종만 후보는 대마면에서 열린 유세에서 “이루어져야 할 토론회가 합동연설회로 변경된 것에 대해 “너무나 개탄스럽다. 후보자가 무엇을 숨기려 하는지 의도를 알 수가 없다. 왜 나 강종만이랑은 토론회를 하면 되지 않나? 민선 7기 때는 왜 토론회를 진행하였냐?”고 강하게 비판하며 토론회가 취소된 것에 대해 안타까운 심정을 토로했다.

이에 대해 김 후보 캠프 관계자는 “선관위 측 확인 결과 영광지역에 보도되는 일간지나 TV에 공표된 후보의 여론조사가 없어 방송토론 자체가 열리지 못한다”며 전달 받았다고 일축했다.

선거 본투표까지는 열흘, 사전투표까지는 5~6일이 남은 상황에서 각 후보의 팽팽한 신경전이 펼쳐지면서 유권자들의 표심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