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2023.02.04 (토)

  • 맑음속초4.4℃
  • 맑음3.5℃
  • 맑음철원2.7℃
  • 맑음동두천4.7℃
  • 맑음파주4.2℃
  • 맑음대관령-1.4℃
  • 맑음춘천4.8℃
  • 맑음백령도3.3℃
  • 맑음북강릉5.8℃
  • 맑음강릉8.2℃
  • 맑음동해6.5℃
  • 맑음서울5.7℃
  • 맑음인천3.9℃
  • 맑음원주3.3℃
  • 구름많음울릉도2.7℃
  • 맑음수원4.7℃
  • 맑음영월3.9℃
  • 맑음충주4.5℃
  • 구름조금서산5.0℃
  • 맑음울진5.3℃
  • 맑음청주5.2℃
  • 맑음대전5.3℃
  • 맑음추풍령4.0℃
  • 맑음안동5.0℃
  • 맑음상주5.7℃
  • 맑음포항7.1℃
  • 구름많음군산5.3℃
  • 맑음대구6.7℃
  • 맑음전주5.2℃
  • 맑음울산6.4℃
  • 맑음창원5.3℃
  • 맑음광주7.0℃
  • 맑음부산7.3℃
  • 맑음통영7.5℃
  • 맑음목포5.3℃
  • 맑음여수7.5℃
  • 구름많음흑산도6.7℃
  • 맑음완도7.6℃
  • 맑음고창6.5℃
  • 맑음순천5.9℃
  • 구름많음홍성(예)5.6℃
  • 맑음5.2℃
  • 맑음제주9.0℃
  • 맑음고산6.0℃
  • 맑음성산7.0℃
  • 맑음서귀포10.9℃
  • 맑음진주8.3℃
  • 맑음강화3.8℃
  • 맑음양평5.1℃
  • 맑음이천5.9℃
  • 맑음인제3.3℃
  • 맑음홍천3.6℃
  • 맑음태백-0.3℃
  • 맑음정선군2.7℃
  • 맑음제천3.3℃
  • 맑음보은4.4℃
  • 구름많음천안4.7℃
  • 맑음보령4.8℃
  • 맑음부여6.7℃
  • 맑음금산4.7℃
  • 맑음6.0℃
  • 맑음부안6.5℃
  • 맑음임실5.2℃
  • 맑음정읍4.9℃
  • 맑음남원5.4℃
  • 맑음장수3.5℃
  • 맑음고창군6.1℃
  • 맑음영광군5.9℃
  • 맑음김해시7.3℃
  • 맑음순창군5.4℃
  • 맑음북창원6.3℃
  • 맑음양산시7.9℃
  • 맑음보성군8.0℃
  • 맑음강진군7.1℃
  • 맑음장흥6.9℃
  • 맑음해남6.7℃
  • 맑음고흥6.5℃
  • 맑음의령군8.5℃
  • 맑음함양군7.2℃
  • 맑음광양시8.1℃
  • 맑음진도군6.0℃
  • 맑음봉화4.0℃
  • 맑음영주3.8℃
  • 맑음문경4.6℃
  • 맑음청송군4.8℃
  • 맑음영덕6.1℃
  • 맑음의성6.2℃
  • 맑음구미6.7℃
  • 맑음영천6.0℃
  • 맑음경주시6.7℃
  • 맑음거창6.3℃
  • 맑음합천7.5℃
  • 맑음밀양7.1℃
  • 맑음산청6.9℃
  • 맑음거제6.2℃
  • 맑음남해7.3℃
  • 맑음7.7℃
기상청 제공
숨은 이야기를 발견하는 순간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숨은 이야기를 발견하는 순간

송보현기자.jpg
송보현 기자

이십대를 관통하며 스스로 자주 물었다. 어떤 사람으로 살아가야 될까? 평소 말주변이 없던 한 선배는 방황하던 내게 별다른 조언 대신 책 한 권을 내밀었다. 헤르만 헤세의 <데미안>이었다. 밤새 읽다가 멈추기를 반복했다. 그날 처음 소설을 읽는 이유를 깨달았다. 마음에 닿은 문장에도 밑줄을 그었다. ‘사람은 자신의 세계를 넓혀준 사람을 잊지 못한다.’

운 좋게도 내 주변엔 그런 존재가 많았다. 가난했던 세계관을 넓혀준 이들 덕분에 책과 영화, 사랑 그리고 여행을 배웠다. 의도하진 않았지만 그렇게 쌓인 것들이 나만의 독창성과 전문성, 차별점이 됐다. 그 과정들이 모여 소위 말하는 ‘퍼스널 브랜딩’으로 이어졌다.

퍼스널 브랜딩은 자신을 브랜드화하여 특정 분야에 대해서 먼저 자신을 떠올릴 수 있도록 만드는 과정을 뜻한다. 처음 용어가 등장한 것은 20여년전 톰 피터스가 칼럼 ‘당신이라는 브랜드(A Brand Called You)’를 잡지에 기고하면서 알려졌다.

왜 개인에게 브랜딩이 중요할까. 결론부터 말하면 자신을 브랜드로 생각하는 순간 꿈을 갖게 되기 때문이다. 브랜드의 시작은 내가 되고 싶은 무언가를 상정하는데부터 시작된다. 자신이 되고 싶은 모습, 닮고 싶은 무엇, 바라는 바를 염두에 두고 하나씩 실천해 나가는 과정이 삶이자 곧 퍼스널 브랜딩이다.

<이태원 러브레터> 김정은 저자는 오랜 시간 브랜딩을 주제로 학생들을 가르쳤다. 그는 “유명하거나 특정한 누군가만 해야 하는 게 아니라 누구나 해야 하는 일”이라고 강조했다. 또 “자기 고유의 것을 가지고 승부를 보는 게 브랜딩”이라며 남들이 가진 걸 부러워만 하지 말고, 자기 안에서 찾아야 함을 설명했다.

11년째 현장을 누비고 있다. 늘 낯선 시선으로 사람을 마주한다. 보통 상대방은 “할 말 없는데요.”라고 입을 뗀다. 말미가 되면 거짓말처럼 “아직 말 못한 얘기가 있다”며 다리를 붙잡는다. 그대로 자세를 고쳐앉아 경청한다. 숨은 이야기를 발견하는 순간이다.

새해부터 <어바웃영광>과 동행을 시작했다. 한 권의 책처럼 ‘영광군’과 ‘당신’을 부지런히 읽고 쓸 계획이다. 평범하고도 특별한 당신의 삶에 대하여(About) 계속 듣고 싶다. 결코 요란하지 않게. 묵묵히 듣겠다. 그럼, 현장에서 뵙겠습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