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2022.08.11 (목)

  • 구름조금속초27.3℃
  • 구름많음28.9℃
  • 맑음철원28.8℃
  • 구름많음동두천26.8℃
  • 구름조금파주27.7℃
  • 흐림대관령21.3℃
  • 구름많음춘천29.4℃
  • 맑음백령도25.4℃
  • 비북강릉25.2℃
  • 구름많음강릉27.6℃
  • 흐림동해24.4℃
  • 흐림서울26.7℃
  • 흐림인천24.9℃
  • 흐림원주24.0℃
  • 비울릉도23.3℃
  • 흐림수원25.1℃
  • 흐림영월24.4℃
  • 흐림충주24.1℃
  • 흐림서산25.2℃
  • 흐림울진24.7℃
  • 비청주25.1℃
  • 비대전24.3℃
  • 흐림추풍령24.2℃
  • 흐림안동24.7℃
  • 흐림상주24.5℃
  • 비포항27.6℃
  • 흐림군산25.2℃
  • 비대구26.4℃
  • 비전주25.2℃
  • 비울산26.9℃
  • 비창원27.0℃
  • 비광주26.6℃
  • 비부산27.6℃
  • 흐림통영27.9℃
  • 흐림목포27.9℃
  • 비여수27.4℃
  • 흐림흑산도26.6℃
  • 흐림완도27.5℃
  • 흐림고창26.4℃
  • 흐림순천25.9℃
  • 비홍성(예)25.5℃
  • 흐림24.2℃
  • 흐림제주33.6℃
  • 흐림고산29.2℃
  • 흐림성산30.4℃
  • 흐림서귀포29.3℃
  • 흐림진주26.5℃
  • 구름많음강화25.2℃
  • 흐림양평25.1℃
  • 흐림이천24.5℃
  • 구름조금인제28.1℃
  • 구름많음홍천25.7℃
  • 흐림태백23.0℃
  • 흐림정선군23.4℃
  • 흐림제천23.6℃
  • 흐림보은23.8℃
  • 흐림천안24.4℃
  • 흐림보령25.3℃
  • 흐림부여24.8℃
  • 흐림금산24.5℃
  • 흐림24.6℃
  • 흐림부안25.3℃
  • 흐림임실23.7℃
  • 흐림정읍25.7℃
  • 흐림남원25.5℃
  • 흐림장수24.3℃
  • 흐림고창군26.2℃
  • 흐림영광군26.8℃
  • 흐림김해시26.9℃
  • 흐림순창군26.8℃
  • 흐림북창원26.7℃
  • 흐림양산시27.7℃
  • 흐림보성군28.0℃
  • 흐림강진군28.3℃
  • 흐림장흥28.1℃
  • 흐림해남27.5℃
  • 흐림고흥27.0℃
  • 흐림의령군27.0℃
  • 흐림함양군24.9℃
  • 흐림광양시27.3℃
  • 흐림진도군27.7℃
  • 흐림봉화23.1℃
  • 흐림영주24.1℃
  • 흐림문경24.2℃
  • 흐림청송군24.9℃
  • 흐림영덕25.3℃
  • 흐림의성25.1℃
  • 흐림구미25.3℃
  • 흐림영천25.6℃
  • 흐림경주시27.3℃
  • 흐림거창24.6℃
  • 흐림합천24.7℃
  • 흐림밀양27.3℃
  • 흐림산청24.5℃
  • 흐림거제27.5℃
  • 흐림남해27.6℃
기상청 제공

AY가이드

전체기사 보기

해신탕 맛집 제철음식 꽃게 낙지맛집_영광 육해공 마을회관

해신탕 맛집 제철음식 꽃게 낙지맛집_영광 육해공 마을회관

안녕하세요~ 다들 한 주 잘 보내셨나요? 저는 제 입의 호화로운 한 주 마무리를 장식해 준 영광 육해공 마을회관을 소개해드리려 합니다! 위드 코로나를 맞이했지만 ! 아직은 모두들 방심 금물 ! 저희는 백신 2차 접종 완료 한 4명이서 방문했답니다 ㅎㅎ 메뉴판에 있는 메뉴들이 글자만 봐도 든든하고 육해공 전부 맛볼 수 있다는게 눈에 보이죠 ㅎㅎ 내부는 들어가자마자 넓은 테이블이 있고 나머지는 룸으로도 준비되어 있어 고급스럽기도 하고 타인들과 자리가 분리되니 이야기도 섞이지 않아 좋더라구요 오늘의 메인 메뉴는 해신탕 !! 저희는 예약을 하고 갔더니 이렇게 세팅되어 있었어요 반찬도 12첩 ..!!!!! 메인메뉴답게 입이 떡 벌어지는 비주얼 ,,,, 한 솥 가득 담겨 어느 재료 하나 빠질것 없이 비주얼도 맛도 놓치지 않으신 사장님 국물은 담백하고 들어간 것들 전부 본연의 맛, 본인의 맛을 자랑하는게 수저를 멈출수 없었어요 ㅠㅠ 버섯에서도 고기맛이 나는 듯한 착각 ... 사실 해신탕 먹고 저희 ,,, 새 테이블 잡고 다시 한번 주문했습니다 요즘 제철 꽃게찜 & 꽃게탕 처음 먹는것처럼 처음부터ㅋㅋㅋㅋㅋㅋㅋ 사장님 많이 놀라셨죠ㅋㅋㅋㅋㅋㅋ 꽃게가 알이 실한게 먹을맛 납니다 입이 너무 신이 났습니다 꽃게 한손에 들고 남은 한손으로는 꽃게탕 떠먹는 이 행복감은 저만 알아요 ,,, 꽃게탕은 내용물 살짝 남겨두고 라면사리 추가 !! 식신들 사이에선 당연하고 당연하고 당연합니다 이렇게 배부르게 먹었지만 낙지 .. 데친 낙지 ... 이건 못참지 초장에 와사비 살짝 풀어서 찍어먹는건 제가 가장 좋아하는 방법 ㅎㅎ 낙지도 문어수준으로 기대를 져버리지 않아요 !! 이렇게 배터지게 먹으니 3일은 안먹어도 될만큼 뱃속에 저장해뒀어요 육해공을 모두 즐길수 있는 영광맛집 해신탕, 꽃게 모두 놓칠수 없는 ! 육해공 마을회관 오늘 저녁으로 어떠세요 ? 주소 :전남 영광군 영광읍 신남로 152-1 예약 : 061-352-6703

어바웃가이드 영광백반맛집 ' 군산식당 '

고기 주는 백반집! 참나무 장작구이 석갈비 맛집

어바웃가이드 영광백반맛집 ' 군산식당 '

SNS를 통해 고기를 주는 백반집이 있다 하여 찾아간 홍농에 위치한 ‘군산식당’ 주차장이 있어 주차하기가 편리하다. 꽤나 큰 크기를 자랑하는 식당 테이블과 룸 단체 손님도 거뜬할 만큼 크다. 오픈식 주방에 메뉴는 고기류, 흑염소, 백숙, 해물류, 한식류, 종류가 다양했다. 석갈비 백반 1인 8,000원 2인분 순두부찌개 1인 7,000원 1인분을 시켰다. 기본 찬은 계란말이, 콩나물, 오이무침, 두부 부침, 김치, 어묵볶음, 깻잎 등 8가지 정도 나온다. 조금 기다리니 순두부찌개와 먹기 좋게 다 구워진 상태로 양파가 깔린 돌판에 고기가 올려져 된장찌개(기본제공)와 함께 한 상이 차려졌다. 숯불고기 정도는 먹어봤어도 참나무 장작구이는 처음인데 고기가.. 양이 혜자다. 삼겹살, 목살을 섞어놓은 듯한 비주얼에 2인분치고는 정말 많은 양이었다. 장작구이에 맛은 특별했다. 참나무향이 가득 베여있고 육질도 부드럽고 육즙이 살아있는데 놀랍게도 고기는 국내산 앞다리와 뒷다리살을 이용하신다고 했다. 삼겹살, 목살과 비교를 해도 전혀 손색이 없는 맛이었다. 장작구이기 때문에 질기지 않고 이런 맛을 낼 수 있다고 하셨다 된장찌개도 기본 제공이지만 찌개 맛을 찾아오시는 손님분들도 많으시다고 한다. 공기 절반은 고기와 함께 절반은 찌개와 말아 먹었다. 순두부찌개도 아주 괜찮았다. 국이 나올 걸 몰라서 따로 시고기키긴 했지만 8,000원 밥상치고 고기와 찌개 그리고 반찬 모두 아주 맛있게 먹었다. 저렴한 가격에 맛있는 한 끼를 먹을 수 있는 곳 군산 식당 추천해본다! 주소 : 영광군 홍농읍 홍농로 439 전화번호 : 061-356-0858 영업시간 : 오전6:00 ~ 오후 9:00 단체 및 예약 가능 연중무휴 어바웃가이드는 어바웃영광에서 시식비용을 전액 지불하고 작성한 리얼 맛집 후기입니다.

맛과 멋이 있는공간 어바웃가이드 영광맛집 ' 군남식당 '

30년 이상 내공 가득한 숨은 맛 집~ 군남식당

맛과 멋이 있는공간 어바웃가이드 영광맛집 ' 군남식당 '

오늘은 군남에 위치한 ‘ 군남 식당 ’ 중화요리집을 다녀 왔다. (주차장 없음) 여기는 두 번째 방문인데 볶음밥이 맛있어서 다시 한 번 찾아온 집이다. 소문을 듣자 하니 36년 동안 운영하고 있는 집이라고 들었다. 입구부터 가게 안 풍경은 30년 이상의 세월의 흔적이 그대로 담겨있으며 좌식도 있고 테이블도 있다. 메뉴를 고르려고 메뉴판을 보니 요즘 세상에 짜장면 값이 4,000원이라니.. 너무 착한 것 아닌가 볶음밥을 시키려는 찰나 사장님은 ‘볶음밥 안되고 짜장면하고 콩물만 해요 ’ 헐 볶음밥 먹으러 왔는데! 주위를 둘러보니 다들 콩국수를 아주 맛있게 드시고 계신다. 여름엔 콩물 국수와 짜장면 두 가지만 하신다고 했다. 아쉽지만! 짜장면 곱빼기 한 개 콩국수 두 개를 시켰다. 기본 반찬은 김치와 깍두기 단무지이고, 가격은 짜장면은 4,000원 콩국수는 5,000원이다. 별 기대 없이 기다리니 음식이 나왔다. 짜장면은 곱빼기를 시켰지만^^; 양도 많고 가격도 착 하고 요즘 짜장면과는 달리 옛날 짜장면 스타일이다. 큼지막한 감자가 들어가 있는 게 옛날짜장의 포인트! 적당한 고기에 늙은 호박과 잘게 썬 양파의 단맛과 간도 적당하고 면도 아주 탱글탱글하고 쫄깃하며 오래된 내공이 느껴지는 맛이었다. 콩물은 비주얼이 일단 너무 좋다. 새하얗게 분쇄되어 나온 얼음가루가 보기만 해도 시원함이 느껴졌다. 콩물 국수엔 일단 전라도는 설탕~ 넣어주고 국물 먼저 한입 맛보았는데 감탄사가 나왔다. ‘오~’ 진한 국물에 쫄깃한 면발! 갈아서 넣는 얼음의 조화가 완벽했다. 매일 아침마다 100% 국내산 콩을 삶아 믹서기에 소금과 물 황금비율로 갈아 조리 하신다고한다. 3명이 가서 모두 음식을 깨끗하게 빈 그릇만 남기고 일어서자 사장님께서는 큰소리로 말씀하셨다. ‘ 짜장면 곱빼기를 아가씨 혼자서 다 먹은 거여? ’ 네 잘 먹었습니다. 너무 맛있게 다 먹었습니다. 사람들의 시선이 느 껴지자 빠르게 나왔다... 비밀이지만 여기서 콩물을 포장해서 사가는 사람이 아주 많다고 한다. 그래서 재료가 소진되면 바로 문을 닫는다. 얄짤없음 손님이 많으니 미리 전화하고 가는 게 좋고 여긴 현금 결제만 가능하니! 현금을 꼭 준비해서 가야 한다. 무더운 여름이면 한 번쯤 생각나는 별미! 콩물 국수! 언제 먹어도 질리지 않는 짜장면! 착한 가격 4천 원, 5천 원이면 맛있는 콩물 국수와 짜장면을 먹을 수 있는 곳! 군남 식당 적극 추천해본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